목차
전체메뉴 열기

LIFE & CULTURE

[이병만의 한 컷]

 

억새의 노래

 

뜨거운 가슴으로 마주했던 지난날
그날은 가고 없네 그리운 사람이여
기다리고 기다리다 하얗게 바랜 세월
스쳐 가는 바람은 그대의 손길인가
그대 곁에 가고 싶어도 차마 닿을 수 없어
은빛 금빛 머릿결만 날리고 서 있네


박수진 시 · 김애경 곡 ‘억새꽃 사랑’ 중에서

 

 

블로그에서 억새 사진들을 감상해보세요

 

‘억새꽃 사랑’ 노래를 감상해보세요

 

 

사진 _ 이병만 / 진행 _ 장여진