목차
전체메뉴 열기

LIFE & CULTURE

[이병만의 한 컷]

 

동백 파마머리 부부

 

신안군은 1004개의 섬들로 이뤄져 천사섬이라 불린다.
천사대교를 건너 암태도 기동삼거리에 도착하면 다정한 동백 파마머리 부부의 환영 인사를 받는다.
처음엔 부인 얼굴만 그렸다가 남편 얼굴을 그리며 동백나무를 한 그루 더 심었다는 이야기.
유명해져 천사섬의 필수 답사 코스가 됐다.

 

전남 신안군 암태도 벽화

 

사진 _ 이병만 / 진행 _ 장여진